농협은행, 행원들 중에서 홍보모델 뽑아 활용한다

입력 2016-06-24 01:59 수정 2016-06-24 01:59


농협은행이 직원 홍보모델 10명을 선발했다고 23일 밝혔다. 홍보모델은 남자 2명, 여자 8명으로 구성됐다. 입사전 대학 홍보대사나 해외 인턴 기자, 방송 아나운서 등의 다양한 경력을 지닌 행원들이 선발됐다. 새내기 직원과 후 2년 연속 NH농협카드 시상식에서 상을 받은 우수 사원도 이번에 홍보 모델로 뽑혔다.

홍보모델들은 앞으로 1년 동안 농협은행을 대표하는 얼굴로서 보도자료 사진 및 상품 안내장 촬영, 홍보 동영상 제작 등에 모델로 참여한다. 이경섭 행장(오른쪽 두 번째)은 “사업추진을 위해서는 홍보분야가 든든하게 뒷받침돼야 한다”며 “이번에 선발된 홍보모델들은 항상 자긍심과 긍지를 갖고 열심히 활동해서 농협은행의 위상을 높이는 데에 밑거름이 돼 달라”고 말했다.

이현일 기자 hiune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