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보며 실종아동 찾아요"

입력 2016-06-24 21:01 수정 2016-06-25 00:11

지면 지면정보

2016-06-25A30면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실종아동전문기관은 지난 23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SK와이번스 선수단 유니폼에 실종아동 이름을 알리는 ‘희망더하기’ 캠페인을 시작했다. 왼쪽부터 김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실종아동전문기관 소장, SK와이번스 류준열 대표와 주장 김강민 선수, 이규성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