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전쟁에 참전한 미국군 용사와 가족이 24일 서울 장충동 그랜드앰배서더호텔에서 국가보훈처 주최로 열린 한복 체험 행사에 참가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김영우 기자 young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