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학재 새누리당 의원 "소상공인 '핀테크' 활용 지원"

입력 2016-06-23 19:29 수정 2016-06-24 01:09

지면 지면정보

2016-06-24A6면

정가 브리핑
이학재 새누리당 의원(사진)은 23일 정보기술(IT)을 접목한 금융거래인 ‘핀테크’를 소상공인이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소상공인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개정안은 정부의 소상공인 경영안정 지원 사업을 규정한 조문에 ‘스마트 기기를 이용한 결제 시스템 등의 전자상거래 현대화’를 추가, 소상공인의 핀테크 결제 시스템 도입을 활성화하도록 했다. 이 의원은 전자상거래와 스마트 기기 결제 규모가 해마다 증가하고 있지만, 소상공인은 인지도와 활용도가 낮아 상대적으로 소외당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박종필 기자 j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