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는 23일 최경수 이사장이 중국 상해에서 우칭 상해거래소 신임 이사장과 만나 양국 자본시장의 관심사 및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양 이사장은 양국간 경제교류에 걸맞는 자본시장간 교류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고 주식·채권 등 다양한 분야에서 투자편의성 제고를 위한 절차 개선에 노력하기로 했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