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주호영·장제원·이철규 복당 승인…129석으로 늘어

입력 2016-06-23 10:44 수정 2016-06-23 10:51
20대 총선 낙천에 반발해 탈당했던 주호영·장제원·이철규 의원이 23일 새누리당에 복당했다.

혁신비상대책위원회는 이날 이들 3명의 복당 승인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원내 1당인 새누리당의 의석 수는 더불어민주당보다 7석 많은 129석으로 늘어났다.

비대위는 앞서 유승민·윤상현 의원 등 탈당파 의원 4명의 복당을 승인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