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 투표, 한국 증시 24일 오전부터 영향 … 브렉시트 결과 한국시간 24일 오후 3시 공표 예정

입력 2016-06-23 06:19 수정 2016-06-23 06:33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를 가리키는 브렉시트(Brexit) 개표가 시작되는 24일 오전부터 국내 금융시장이 영항을 받을 전망이다. 24시간 시장 모니터링 태세에 돌입한 외환당국은 당일 브렉시트 가결 가능성이 커진다고 판단되는 즉시 긴급회의를 열어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23일 기획재정부와 한국은행 등 외환당국과 국제금융센터에 따르면 영국의 EU 탈퇴 여부 투표는 한국시각 24일 오전 6시(현지 시간 23일 오후 10시) 종료된다. 현지 선거관리위원회의 최종 집계 결과는 한국 시간 오후 3시쯤 공식 발표될 예정이다.

하지만 브렉시트 투표 종료 직후부터 당일 여론조사 결과와 선거구별 개표결과가 이어지게 돼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열리는 국내 증권·외환시장이 당일 곧바로 영향권에 들어갈 전망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