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15,000100 +0.67%)은 자가분해효소를 제거한 유포자 프로바이오틱스의 마이크로캡슐화 방법과 그 방법으로 제조된 유포자 프로바이오틱스에 대한 특허를 획득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일동제약은 이 특허를 이용해 안정성이 우수한 원료를 생산하고 관련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