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스크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 "영국민들, 유럽에 남아달라" 호소

입력 2016-06-21 06:49 수정 2016-06-21 06:49
도날트 투스크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이 20일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국민투표를 앞둔 영국민들에게 "유럽에 남아달라"고 호소했다.

포르투갈을 방문한 투스크 상임의장은 "대부분의 유럽인과 유럽 지도자를 대표해서 영국 시민에게 우리와 함께 남아달라고 호소한다"고 말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투스크 의장은 "우리 함께 미래의 도전에 대응하자"면서 "헤어지면 더욱 어려울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국민투표 결과가 (탈퇴로 나와) 우리에게 부정적이면 우리의 내·외부 적이 샴페인을 터뜨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투스크 의장은 23일 브렉시트 국민투표는 그 결과에 상관없이 EU에 대한 경고라고 의미를 해석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