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 오늘 날씨, 전국 구름 끼고 남부 지역 비소식 … 낮 최고 22~32도

입력 2016-06-21 06:28 수정 2016-06-21 06:28
21일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아 밤에 남부지방과 제주도에 비(강수확률 60∼80%)가 내릴 전망이다. 전국적으로 가끔 구름이 많다가 점차 흐려질 것으로 예상된다.

일부 남부내륙과 충청 남부내륙에는 오전까지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이날 밤부터 22일 오후까지 충청이남 지방을 중심으로 고온다습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 내외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아침까지 남해안과 제주도, 해안지역, 일부 내륙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주요 지역 기온은 서울 21.2도, 인천 21.5도, 수원 20.6도, 춘천 19.3도, 강릉 19.4도, 청주 21도, 대전 20도, 전주 21도, 광주 22도, 제주 23.4도, 대구 22.2도, 부산 21.8도, 울산 21.8도, 창원 22.4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22도에서 32도로 전날과 비슷할 것으로 예보됐다.

오존 농도는 수도권·강원영서·충청권·전북·대구·울산·경북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미세먼지 예상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대구와 울산은 아침까지 일시적으로 '나쁨' 농도가 나타나겠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2.5m로 일겠다. 밤에는 서해상과 남해상, 다음날에는 전 해상에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