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제일은행이 NHN엔터테인먼트의 간편결제 서비스 ‘페이코’(PAYCO)를 통한 송금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1일 발표했다.

페이코 간편 송금은 받는 사람의 전화번호만 알면 수수료 없이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인터넷·모바일 송금을 할 때 요구되는 공인인증서와 보안카드, OTP(일회용 비밀번호)카드 등의 본인 인증 절차 대신 한 번의 전화인증으로 이용할 수 있다. 등록 후에는 비밀번호 6자리만 입력하면 쉽게 송금을 할 수 있다. 1일 송금한도는 30만원, 월 송금한도는 300만원이다.

휴대전화 번호로 송금한 경우에는 받는 사람이 페이코 앱을 설치해 회원 가입, 본인 계좌 등록의 절차를 거쳐야만 돈을 받을 수 있다. 계좌송금 방식으로 송금할 경우 페이코 회원가입 여부와 상관없이 즉시 인출해 사용할 수 있다.

현재 SC제일은행 외에도 국민은행, KEB하나은행, 농협은행, 기업은행, 씨티은행 광주은행, 경남은행, 기업은행, 부산은행, 대구은행, 전북은행, 새마을금고, 수협, NH투자증권, 등 15곳에서도 페이코 송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현일 기자 hiune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