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배우 지현우가 21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원티드'(극본 한지완, 연출 박용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김아중, 지현우, 엄태웅, 전효성 등이 출연하는 '원티드'는 국내 최고 여배우가 납치된 아들을 찾기 위해 생방송 리얼리티 쇼에서 범인의 요구대로 미션을 수행하는 ‘엄마’의 고군분투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22일 첫 방송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