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호 더민주 원내대표 "검찰 개혁 더 이상 미룰 수 없다"

입력 2016-06-20 18:17 수정 2016-06-21 02:40

지면 지면정보

2016-06-21A8면

정가 브리핑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사진)는 20일 “검찰 개혁을 더 이상 미룰 수 없다”며 “6월 국회에서 검찰 개혁을 위한 치열한 토론과 좋은 대안을 내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열린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최근 ‘정운호 게이트’ 사건을 계기로 보면 홍만표 변호사의 비리가 단순 개인 비리겠는가 하는 의문이 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과거 김학의 전 법무차관 사건을 기억할 것이다. 이상한 별장에서 이상한 짓거리를 하고 결과적으로 국민을 실망시켰지만 사법 처리는 어떻게 됐나”라며 “검찰의 맹성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