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H는 T커머스 채널 K쇼핑이 먹거리 생산지에서 직접 상품을 소개하는 탐방 기획 프로그램 '3촌의 명품밥상'을 오는 22일 론칭한다고 20일 밝혔다.

새 프로그램은 스튜디오 촬영을 벗어나 농촌·어촌·산촌 등 등 먹거리 생산지에서 생산자와 생산지역, 생산방식 등을 직접 소개하고 제품을 판매한다.

K쇼핑은 신규 프로그램을 통해 기존 대량 판매 방식에서 탈피, 소량 소품종 특수작물과 계절 특산물 등 수작업 위주의 한정수량 상품을 판매할 예정이다.

22일 오전 6시 방송되는 첫 시간에는 문화류씨 종가집의 3년숙성 된장이 소개된다.

K쇼핑은 '3촌의 명품밥상'을 2주에 한번씩 편성할 예정이다. 방송 외에도 TV 애플리케이션과 인터넷몰(www.kshop.co.kr) 전용관을 통해 영상 시청과 상품 구입을 할 수 있도록 운영한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