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인 19일 전국에 구름이 많이 끼겠고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으로 기상청은 예보했다.

기상청 홈페이지 화면 캡처.

중부지방과 경북 북부에서는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낮에 비(강수확률 60%)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5㎜ 내외다.

낮 최고기온은 24도에서 31도로 전날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다.

월요일인 20일은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남부지방과 제주 등 일부 지녁에선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전국 주요 지역의 아침 최저기온은 17도에서 22도, 낮 최고기온은 24도에서 32도로 전망된다. 서울 경기 지역은 구름이 많고 흐른 날씨를 보이겠다.

남부지방은 20일, 중부지방은 오는 21일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다음달 20일께 약 한 달간의 장마가 끝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