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문화관광산업 회의 주재

입력 2016-06-17 10:08 수정 2016-06-17 10:08
박근혜 대통령은 17일 청와대에서 '문화관광산업 경쟁력 강화회의'를 주재하고 문화관광 강국의 초석을 다지기 위한 추진전략과 핵심과제를 논의했다.

문화관광산업 경쟁력 강화회의가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기존 '관광 진흥 확대회의'를 대체해 마련된 이 회의는 문화와 관광의 결함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박 대통령은 이날 회의에서 고용 창출력이 높은 핵심 서비스산업인 문화관광산업에 대한 정부의 강력한 추진 의지를 거듭 밝힌 뒤 범정부적 지원을 당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