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엔진(5,94050 +0.85%)이 주가가 저평가 됐다는 분석에 급등세다.

17일 오전 9시13분 현재 두산엔진은 전날보다 225원(6.73%) 오른 3570원에 거래되고 있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날 두산엔진에 대해 주가가 절대적인 저평가 구간에 있다고 분석했다.

김현 연구원은 "현재 주가는 주가순자산비율(PBR)이 0.29배 수준에 불과하다"며 "2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흑자전환한 13억원, 매출은 27.1% 증가한 2100억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연구원은 "상장 예정인 두산밥캣의 지분을 11.8% 보유하게 되는 것 또한 긍정적인 요소"라고 덧붙였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