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전국이 대체로 맑고 덥겠다. 일부 경북 내륙에 폭염특보가 발효되면서 낮 기온이 30도 내외로 올라 더울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전국의 낮 최고 기온이 26도에서 32도로 전날보다 높을 것으로 전망하고 건강관리에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8.8도, 인천 18.3도, 수원 18.2도, 춘천 18.9도, 강릉 22도, 청주 18도, 대전 16.7도, 전주 17.6도, 광주 18.1도, 제주 19.9도, 대구 19.7도, 부산 19.7도, 울산 20.2도, 창원 18.7도 등이다.

서해안과 일부 내륙에는 아침까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밤부터 18일 아침 사이에 안개가 끼는 곳도 있으니 교통안전에 신경써야 한다. 서해안과 강원도 영동, 일부 내륙에는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0.5∼2.0m로 일겠다. 당분간 모든 해상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많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