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산업안전협회(회장 김영기)는 지난 15일 구로경찰서, 구로소방서 등 지역 유관기관과 함께 구로구 일대 취약계층(쪽방촌 거주민)의 주거공간에 대해 무상으로 안전점검을 했다. 협회는 첨단 진단·점검장비를 활용해 주거 건물의 안전성을 살펴보는 한편 가스·전기설비 등을 점검했다. 이와 함께 화재 등의 위험이 높은 주택에는 소화기와 화재감지기를 무상 지원했다. 안전점검에 앞서 정연수 대한산업안전협회 노조위원장(왼쪽부터), 홍기현 구로경찰서장, 김영기 대한산업안전협회장, 김송연 구로소방서장, 김해성 지구촌사랑나눔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안전물품 전달식이 열렸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