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용득 한화갤러리아 대표(앞줄 왼쪽 두 번째)와 임직원 봉사단이 16일 발달장애인 직업 재활시설인 강화도 우리마을을 방문해 쌀 450㎏을 기부하고 마을의 수익사업인 부품조립 작업을 도왔다. 한화갤러리아는 2005년부터 강화도 우리마을과 인연을 맺고 매년 임직원 봉사단이 직접 방문해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