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지I&C(1,45510 -0.68%)는 김인규 대표이사가 일산상의 사유로 인해 대표이사직을 사임함에 따라 최혜원 이사를 대표이사로 신규 선임한다고 16일 공시했다.

김인규 전 대표의 사내이사직은 그대로 유지된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