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20대 이하 국민의 TV 시청률이 60대 이상의 절반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2015년 방송매체 이용행태 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20대 이하 국민의 44%가 매일 TV를 시청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60대 이상의 절반 수준이다.
'2015년 방송매체 이용행태 조사'는 정보통신정책연구원이 지난해 6월 1일부터 8월 21일까지 전국 4266가구에 거주하는 만 13세 이상 가구원 7553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TV를 매일 시청하는 비율을 연령대별로 보면 60대는 85.3%, 50대는 74.5%, 40대는 60.7%, 30대는 58.1%가 매일 TV를 봤다.

매일 TV를 시청하는 비율을 가구유형별로 보면 부부만 함께 사는 '1세대 가구'가 79.8%로 가장 높았다. 이는 '1세대 가구' 중 60대 이상이 많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됐다.

다음으로 부부와 자녀가 함께 사는 '2세대 가구' 중 매일 TV를 시청하는 비율이 62.3%였고, 3대가 함께 거주하는 '3세대 가구'와 '독신가구'는 나란히 58.8%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