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주에 관한 소비자들의 궁금증을 해결하기 위한 강좌가 열린다.

오비맥주는 소비자를 대상으로 맥주의 기원과 역사, 종류, 음용법 등 맥주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비어 마스터 클래스’를 진행한다고 15일 발표했다.

오비맥주는 페이스북 신청자들을 대상으로 매회 약 30~40여명을 선별해 무료 맥주 강좌를 열 예정이다. 오는 16일 오후 5시 부산 진구 부전동 피쉬엔그릴을 시작으로 17일에는 대구 영남대, 22일 부산 경성대 부근에서 차례로 연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맥주에 대한 전문적인 식견을 넓힐 수 있는 강좌”라며 “앞으로 이 강좌를 전국적으로 확대 진행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비어 마스터 클래스 참가 희망자는 지역과 날짜를 확인해 카스 브랜드 페이스북(www.facebook.com/cass.kr)에서 신청하면 된다. 참가비는 없으며 참가 확정 여부는 개별 공지된다.

노정동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