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포터블스피커, 독창적인 '그래피티'를 입다

입력 2016-06-15 10:00 수정 2016-06-15 10:00
프랑스 파리서 세계적 그래피티 아티스트 존원과 출시 행사

LG전자가 그래피티 아티스트 존원(JonOne)과 손잡고 포터블 스피커에 독창적인 그래피티 디자인을 입혔다.

LG전자는 14일(현지시각) 프랑스 파리의 대표적 복합 문화단지 ‘레 알(LES HALLES)’ 내 힙합 문화센터(Hip Hop Cultural Center)에서 포터블 스피커 신제품 출시 행사를 열었다고 15일 밝혔다.

신제품은 ‘LG 포터블 스피커 미니’에 존원의 작품을 입힌 ‘LG 포터블 스피커 미니 아티스트 시리즈’ 3종이다. 존원은 거리의 낙서를 미술의 한 장르로 발전시킨 예술가로 평가받고 있다.
이 제품은 그래피티 특유의 자유로운 느낌을 생생하게 살리기 위해 워터슬라이드 기법을 적용했다. 이 기법은 도료를 필름으로 덮어서 오래 사용해도 선명한 색감을 그대로 유지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물감의 질감까지 입체적으로 느끼게 해준다.

'LG 포터블 스피커 미니 아티스트 시리즈’는 뛰어난 휴대성, 또렷한 음질, IT 기반의 다양한 편의기능들도 갖췄다. 크기는 가로, 세로, 깊이가 각각 15.3cm, 5.8cm, 5.9cm로 여성용 파우치에도 쏙 들어갈 정도로 작은데다 무게는 470g에 불과하다.

한 번 충전으로 15시간까지 사용 가능해 사용자들이 소풍, 캠핑 등 야외에서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신제품에는 독자 음향기술 ‘오토 사운드 엔진’이 적용돼 작은 소리도 또렷하게 들을 수 있다.

김진홍 LG전자 프랑스법인장(전무)는 “뛰어난 휴대성에 독특한 디자인을 접목해 언제 어디서든 자신만의 개성을 강조할 수 있다”며 “제품의 크기는 작지만 품격 있는 사운드, 편의기능, 독창적인 디자인까지 더해 깐깐한 안목의 유럽 소비자들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