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세무조사 부담 완화해 달라"

입력 2016-06-14 18:49 수정 2016-06-15 01:12

지면 지면정보

2016-06-15A19면

중기단체 대표들, 임환수 국세청장과 간담회
중소기업단체 대표들이 임환수 국세청장에게 중소기업에 대한 세무조사 부담 완화 등을 요청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14일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임 청장과 중소기업단체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중소기업 세정지원’ 간담회를 열었다. 박성택 중기중앙회장(사진)은 인사말을 통해 “어려운 경영환경에서도 고군분투하고 있는 중소기업들이 부담을 느끼지 않도록 세정상 세심하게 배려해 달라”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규대 이노비즈협회장, 한무경 여성경제인협회장 등 20여명의 중소기업단체 대표가 참석했다.

중소기업단체 대표들은 임 청장에게 해외 진출을 위한 세정지원, 지방자치단체의 중복 세무조사 방지 등을 건의했다. 임 청장은 “중소기업은 우리 경제를 지탱하는 근간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일자리 창출과 경제 발전에 기여했다”며 “중소기업의 조사 부담을 줄이고자 간편조사를 확대하고 영세법인 사후검증을 줄이겠다”고 말했다.

이지수 기자 onethi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