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배우 강예원이 14일 오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트릭'(감독 이창열, 제작 엘씨오픽쳐스)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이정진, 강예원, 김태훈 주연의 '트릭'은 휴먼 다큐 PD 석진(이정진)과 영애(강예원)가 명예와 돈을 위해 시한부 환자 도준(김태훈)을 놓고 은밀한 거래를 하는 대국민 시청률 조작 프로젝트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7월 14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