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일 TV조선 ‘엄마가 뭐길래’에서는 이혜원, 안리원 모녀의 갈등이 비춰진다.

'엄마가 뭐길래'에서 엄마 이혜원은 리원이에게 하루동안 서로 역할을 바꿔보자는 제안을 한다.

그러자 딸 리원이는 "하기 싫다"며 역할 바꾸기를 거부한다.

이혜원은 계속해서 리원이를 설득해보려고 하지만 리원이는 별다른 이유를 말하지 않은채 끝까지 거부만 한다.

이에 이혜원은 화가나 촬영 중단을 선언하기도 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