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싱글' 마동석

배우 마동석이 김혜수와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9일 서울 동대문구 메가박스에서 영화 '굿바이싱글' 시사회가 열렸다.

마동석은 김혜수와의 호흡에 대해 "너무 좋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나이 차이는 많이 안 나지만, 워낙 어렸을 때부터 활동하셔서 배우들에게 '롤모델' 같은 분이다. 존경심이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김혜수는 주변 배우들이 연기도 편하게 하고, 스텝들이 자신감있게 일할 수 있도록 배려해준다. 영화 촬영하면서 '안 끝나고 계속 했으면 좋겠다' 싶었다. 다시 다른 배역으로라도 만나뵙고 싶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굿바이싱글'은 대한민국 톱스타 주연(김혜수 분)이 남자친구의 공개적 배신에 충격을 받고 대책 없는 '임신 스캔들'을 벌이는 영화다. 김혜수, 마동석, 김현수 주연. 오는 29일 개봉.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