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오의 희망곡' 서신애

'정오의 희망곡' 서신애

배우 서신애가 라디오에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서신애는 8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해 이상형으로 강하늘을 꼽으며 "생각하는 마인드나 하시는 행동이 좋다. 연기도 잘 한다"고 말했다.

앞서 서신애는 롤모델로 신세경을 꼽은 바 있다.

한 방송에 출연한 서신애는 '이상형 체형이 있느냐'는 질문에 "지금 노력하고 있지만 아직은 많이 덜 된 몸매다. 하지만 나중에는 신세경 언니처럼 되고 싶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