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정연 /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트와이스 정연이 ‘아는형님’ 서장훈을 속이는데 성공했다.

트와이스 정연은 4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서장훈에게 트와이스 멤버들이 내는 문제를 풀면 그녀의 짝이 될 수 있었다.

서장훈은 정연 지효 중 한 명을 짝꿍으로 골라야 했다. 서장훈은 자신과 짝이 되고 싶은 이유를 말해보라고 했다. 정연은 “나는 좋아해”라고 진지하게 말했고 서장훈은 정연을 택했다.

그러나 서장훈은 또 사나의 문제를 맞혔고 정연은 속상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며 “혼자 앉겠다”고 했다. 그러나 결국 눈물을 흘리더니 촬영장을 박차고 나가 서장훈을 당황케 했다.

서장훈은 정연이 스튜디오로 되돌아오자 “정말 오해하지 마”라며 사과했고, 이때 정연과 트와이스 멤버들은 단체로 노래를 부르며 몰래카메라임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