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아는 형님’ 민경훈이 트와이스 정연을 이상형으로 꼽았다.

지난 4일 ‘아는 형님’에선 트와이스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민경훈은 트와이스에서 이상형을 묻는 김희철의 질문에 귓속말로 대답했다.

그러나 김희철은 “정연”이라고 외치며 웃음을 유발했다. 이 후 정연에게 선택의 기회가 온 순간, 그녀는 “촬영전부터 마음에 둔 사람이 있었다”고 말해 민경훈을 솔깃하게 만들었다.

그러나 정연은 "촬영 전부터 마음에 든 사람이 있었다"며 서장훈을 선택했고, 민경훈은 아쉬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