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에스디에스(238,0005,000 -2.06%)는 물류 및 컨설팅SI 등 일부 사업부문 분할합병 추진 검토 보도에 대한 조회공시 답변에서 "사업부문별 회사 분할을 고려하고 있는 것은 사실이나 구체적인 방법이나 일정에 대해 확정된 사실은 없다"고 3일 밝혔다.

이어 "사업부문을 분할한 이후 합병 등 추가 계획은 검토하고 있지 않다"며 "향후 구체적인 내용이 확정되는 즉시 공시하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