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는 1일 케이엔씨글로벌에 채권자에 의한 파산신청설에 대한 조회공시를 요구했다. 답변시한은 2일 오후 6시까지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