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배우 김향기가 31일 오후 서울 행당동 CGV 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특별수사: 사형수의 편지'(감독 권종관, 제작 콘텐츠케이) 언론 시사 및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미소를 짓고 있다.

김명민, 김상호, 성동일이 출연하는 '특별수사: 사형수의 편지'는 권력과 돈으로 살인까지 덮어버린 재벌가의 만행을 파헤치는 사건 브로커의 통쾌한 수사극으로 오는 6월 16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