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증권(사장 윤경은)은 서울 여의도 사옥에서 '2016년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정관 일부변경과 이사 및 감사위원 선임 등의 안건을 승인 받았다고 31일 밝혔다.

이날 주총에서는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 시 감사위원후보추천위원회의 추천 절차를 추가하는 등 정관 일부변경의 건을 원안대로 승인됐다. 노치용, 최관, 김형태 씨는 사외이사와 감사위원으로 각각 신규 선임됐다.

또 임원퇴직금 지급규정 개정안건도 회사 측 원안대로 가결됐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