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녀 공심이 남궁민 민아

미녀 공심이 남궁민 민아

'미녀 공심이' 남궁민이 민아의 매력에 푹 빠졌다.

28일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미녀 공심이'에서 안단태(남궁민 분)는 공심(민아 분)을 벽으로 밀치며 "나 공심 씨한테 할말 있어요. 이제부터 다른 남자하고 친하게 지내지 말았으면 좋겠어요"라며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

한편 민아는 28일 자신의 SNS에 "#공심이 공심이 공공심이심이. 매우 덥다"라며 미녀 공심이 대본이 보이는 사진을 게재했다..

미녀 공심이는 극중 언니 공미(서효림 분)에 비해 외모 등 열등감을 보이지만 상식적인 삶을 추구하는 공심이 대기업 비서실에 입사하면서 드라마는 관심을 받고 있다.

동네 변호사 안단태와 대기업 2세 준수(온주완 분) 등 옥탑방 스토리가 이어지면서 시청자들의 관심을 이끌어 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