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뮤이앤씨(15,300200 +1.32%)는 부자생각과 맺은 435억2399만원 규모의 용인 중동 A3블럭 공동주택 신축공사 계약이 해지됐다고 27일 공시했다.

까뮤이앤씨 측은 "부자생각의 주택사업금융보증 PF대출 불가로 공사도급계약해지를 통보했다"고 밝혔다.

본 사업은 착공 전으로 투입 공사원가가 발생하지 않았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