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강대석)는 자체 퀀트(계량분석) 시스템을 활용, 가치·성장·배당주에 고르게 투자하는 ‘신한명품 밸류시스템 자문형랩(성과형)’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신한명품 밸류시스템 자문형랩(성과형)은 퀀트 모델링에 의한 자산배분 전략이 특징이다. 금리, 환율, 물가, 유동성 등 각종 거시지표와 글로벌 경제상황을 분석, 주식 비중을 결정한다. 가격지표, 수익성 등을 검토해 투자종목 후보군을 선정, 기업탐방 등 정성적 검증과정을 거쳐 최종 투자 종목을 선정한다.
이번 상품의 포트폴리오 자문을 맡은 밸류시스템투자자문의 총 운용자산 규모는 약 2400억원이다. 밸류시스템투자자문은 자체 로보어드바이저 시스템인 ‘아이로보’를 통해 핀테크 부문으로도 사업영역을 확장, 최근 관련 지주회사를 설립했다.

최소 가입금액은 5000만원이며, 연간 1%의 기본수수료 이외에 투자결과에 따른 성과수수료가 있다. 신한금융투자 전국 지점 및 PWM센터에서 가입 가능하다. 투자자산의 가치 변동에 따라 원금손실 가능성이 있다. 그 밖에 자세한 사항은 신한금융투자 홈페이지(www.shinhaninvest.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