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솔아트원제지는 오산공장의 인쇄용지류등 생산을 중단한다고 20일 공시했다.

생산중단 배경은 노후설비로 인한 생산 경쟁력 하락이며, 중단분야의 매출액은 1078억4942만원이다. 최근 매출액 대비 29.5%에 해당한다.

사측은 "생산지종 재배치 및 공장 매각 검토중"이라며 "적자 사업장 정리를 통한 수익성 개선을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