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20일 오전 서울 을지로 두타면세점에 마련된 '태양의후예' 특별관에서 관광객들이 사진을 찍고 있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