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친한 배우 정우성과 이정재가 종합엔터테인먼트사를 설립하고 동료이자 사업 동반자로 의기투합했다.

두 사람의 소속사 측은 19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정우성, 이정재 두 배우가 뜻을 모아 종합엔터테인먼트사 '아티스트 컴퍼니'를 설립한다"고 밝혔다.

정우성 이정재 측은 "합리적이고 체계적인 회사를 만들어보자는 취지로 '아티스트 컴퍼니' 설립을 결정하게 되었다"며 "20년 이상 배우로서 자신들만의 히스토리를 만들어 온 경험을 바탕으로 소속배우이자 동반 설립자로 의기투합해 풍성한 하모니를 낼 수 있는 회사를 만들어 가려고 한다"고 전했다.

< 이정재 정우성 측 공식입장 >

정우성, 이정재 두 배우가 뜻을 모아 종합엔터테인먼트사 ‘아티스트 컴퍼니’를 설립합니다.
오랜 시간 절친한 동료이자 친구로 지내 온 두 사람이 많은 대화와 심사숙고 끝에 합리적이고 체계적인 회사를 만들어보자는 취지로 ‘아티스트 컴퍼니’ 설립을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20년 이상 배우로서 자신들만의 히스토리를 만들어 온 경험을 바탕으로 소속배우이자 동반 설립자로 의기투합해 풍성한 하모니를 낼 수 있는 회사를 만들어 가려고 합니다.

이에 ‘아티스트 컴퍼니’는 정우성, 이정재 두 배우의 활발한 활동을 뒷받침하는 것은 물론, 동료배우 영입과 재능 있는 신인 배우 발굴에 힘쓰며 합리적이고 체계적인 연예기획사로 자리매김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앞으로 많은 애정과 관심으로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리며 좋은 소식, 좋은 활동으로 찾아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