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상무

개그맨 유상무가 성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는 보도에 대해 해명했다.

일부 매체는 18일 "유상무가 새벽 3시쯤 서울 강남구 한 모텔에서 20대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강남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유상무 측은 "20대 여대생을 성폭행해 경찰 조사를 받았다는 보도는 과장"이라며 "신고자는 여자 친구"라고 밝혔다.

유상무는 "술자리에서 여자친구가 술에 취해 어쩌다 신고를 한 것"이라며 "여자친구가 술이 깬 후 경찰에 다시 전화를 해 해명했다"라고 설명했다.

서울강남경찰서 또한 여성의 신고 후 관련자를 조사하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