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FIVB홈페이지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올림픽 세계예선 첫 경기에서 패배했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은 14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세계여자예선 1차전에서 이탈리아에 세트 스코어 1-3(17-25 20-25 27-25 18-25)으로 패했다.

한국은 아시아 국가(일본, 카자흐스탄, 태국) 중 1위를 차지하거나 아시아 1위팀을 제외한 상위 3위에 들어야 리우 올림픽 본선 무대를 밟을 수 있다.

김연경은 양팀 합해 최다인 26점을 올렸으나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한편 이탈리아와 첫 경기에서 패한 한국은 15일 네덜란드와 2차전을 치른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