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효린 / 사진 = 한경DB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민효린이 남자친구인 빅뱅 태양과의 첫 만남을 언급했다.

민효린은 지난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민효린은 "뮤직비디오에 함께 출연했다"며 "전부터 아는 사이는 아니었다"고 첫 만남을 밝혔다.

이에 MC들이 '뮤직비디오 출연을 어떻게 하게 됐냐'고 묻자 "남자친구가 영화 '써니'를 보고 추천해 함께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민효린과 태양은 2014년 발매한 태양의 정규 2집 수록곡 '새벽 한 시' 뮤직비디오에 함께 출연한 바 있다.

한편 민효린은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에서 남다른 예능감을 과시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