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호개발(6,39060 -0.93%)은 11일 재무건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자사주 190만주를 68억3000만원에 처분키로 했다고 공시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