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배우 박정민이 11일 오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무서운 이야기 3: 화성에서 온 소녀'(감독 백승빈, 김선, 김곡, 제작 수필름)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임슬옹, 경수진, 박정민, 홍은희 주연의 '무서운 이야기 3: 화성에서 온 소녀'는 여우골의 전설을 담은 '여우골', 어두운 밤에 일어난 공포의 질주 '로드레이지', 아이와 인공지능 로봇의 지킬 수 없는 약속을 그린 '기계령' 세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오는 6월 2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