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오해영' 에릭-서현진 본격 로맨스

'또 오해영' 에릭 서현진

'또 오해영' 서현진과 에릭, 본격적인 로맨스가 시작되면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TNMS에 따르면 지난 9일에 방송된 tvN '또 오해영' 3회는 자체 최고시청률 3.9%(이하 전국 유료매체가입가구 기준)을 기록했다.

지난 2일 첫 방송 시청률 1.8%로 시작, 매일 반복되는 일상을 사는 직장 여성들의 평범한 삶을 살아가는 모습이 여성 시청자들의 공감대가 형성되면서 시청률 상승에 기여했다.

특히 여성 시청자의 취향을 확실히 저격했다. 시청자층을 살펴보면, 전국 유료매체가입 기준으로 여자40대 5.8%, 여자20대 4.4%, 여자50대 3.3% 순이다.

이날 방송된 '또 오해영'에는 결혼식 전날 결혼을 약속한 남자친구에게 차인 오해영(서현진)이 옆집에 사는 박도경(에릭)의 위로를 받고 다시 사랑을 시작하려는 희망을 품는 모습을 보여줬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