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배우 고경표가 9일 오후 서울 신천동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열린 영화 '곡성'(감독 나홍진, 제작 사이드미러, 폭스 인터내셔널 프러덕션 코리아)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곽도원, 황정민, 천우희 주연의 '곡성'은 외딴 마을에 낯선 외지인이 나타난 후 벌어지는 의문의 연쇄 살인을 두고, 경찰 종구(곽도원)와 현장을 목격했다는 여인 무명(천우희), 무속인 일광(황정민)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로 오는 12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