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수빈 블로그·온라인커뮤니티

'섹션TV' 가요계 세기의 라이벌에서 가수 하수빈이 언급된 가운데 그의 사업 또한 눈길을 끌고 있다.

하수빈은 지난 2005년부터 라스텔라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로 재직하고 있다. 이듬해인 지난 2006년부터는 라스텔라발리 대표경영자로도 활동하고 있다.

하수빈은 과거 한 인터뷰에서 "일거수일투족이 모두 관찰된다는 게 너무 큰 스트레스였다. 마치 시청률 때문에 움직이는 존재가 되는 것 같아서 더욱 힘들었다"고 방송 중단 이유를 밝힌 바 있다.

한편 8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 기자단톡 코너에서는 가요계 세기의 라이벌로 강수지와 하수빈이 언급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