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나혼자산다

‘나혼자산다’ 김반장이 자신의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6일 오후 방송된 ‘나혼자산다’ ‘더 무지개 라이브’ 코너에서는 가수 김반장의 싱글 라이프가 공개됐다.

이날 ‘나혼자산다’에 출연한 김반장은 예능 출연이 처음이라는 사실을 밝히며 “일단 방송국에서 전화가 왔다”라고 출연 계기를 공개했다.

이어 “저희 집이 특이하다. 제가 사는 일상생활의 문화를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말한 김반장은 TV도 보일러도 없이 자연인으로 살아가는 모습을 가감 없이 공개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한편 이날 김반장은 자신의 활동명을 ‘김반장’으로 정한 것에 대해 “옛날에 하이텔 할 때 아이디가 김반장이었다. 그걸 지금까지 쓰고 있다”고 이유를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